기사검색

충남도 수산자원연구소, 미래 어촌지도자 수산업경영인 51명 선정

가 -가 +

김지은 기자
기사입력 2021/03/31 [13:01]

 


 충남도 수산자원연구소(소장 유재영)는 미래 수산업을 이끌 수산업 경영인 어업후계자 44명과 우수경영인 7명 등 51명을 선발했다.

 

31일 충남도 수산자원연구소에 따르면 어업후계자 및 우수경영인은 수산업경영인 전문심사위원회를 거쳐 선정했다. 업종별로는 어선어업 종사자가 34명, 양식어업 17명이며 이 중 여성이 7명으로, 13.7%를 차지했다.

 

수산업경영인에 선정되면 어업인후계자는 최대 3억 원, 우수경영인은 추가 2억 원까지 융자받을 수 있다. 어업인후계자는 연리 2%에 3년 거치 7년 균분상환, 우수경영인은 연리 1%에 5년 거치 10년 균분상환 조건으로 어업 경영 기반 마련을 위한 시설 또는 장비 등을 구매할 수 있다.

 

유재영 충남도 수산자원연구소장은 “2021년 선정된 수산업경영인이 안정적인 수산업 기반을 마련하는 데 도움이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미래 수산을 이끌어갈 수산업경영인 발굴 및 교육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김지은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한국토종닭협회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