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기도 '성실납세자' 22만 명으로 대폭 확대···건강검진비 등 의료비 지원

성실납세자, 의료기관 종합검진비 할인 및 도 금고 대출금리 우대

가 -가 +

김대원 기자
기사입력 2021/03/01 [09:32]

 

 경기도가 성실한 납세자가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성실납세자를 확대하고 3월 3일 납세자의 날을 맞아 이들에게 의료기관 종합검진비 할인 혜택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해 경기도는 아주대학교병원,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의정부성모병원,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 경기도의료원 등 6개 의료기관과 ‘경기도 성실납세자 의료비 지원 협약’을 3월 3일 서면으로 체결한다고 1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이들 의료기관은 경기도 성실납세자 인증기간인 7월 1일부터 2022년 6월 30일까지 1년간 성실납세자에게 종합검진비 및 입원진료비를 10~30% 할인해주기로 했다. 단, 의료기관별 혜택은 다르다.

 

도는 2021년부터 성실납세자 범위를 확대하고 유공납세자 제도를 신설한다. 이에 따라 경기도 성실납세자는 지방세 체납 사실이 없고 최근 7년 이상 매년 4건 이상 납부한 모든 도민으로 애초 400명 수준에서 약 22만 명으로 늘어나게 된다. 성실납세자는 6월 선정할 예정이다.

 

유공납세자는 성실납세자 중 지방재정 기여도, 신고성실도 및 지역사회 공헌 등을 고려해 지방세심의위원회를 통해 선정할 계획이다. 성실납세자에게는 건강검진비 할인과 함께 경기도 금고를 통한 대출금리 등을 인하하고 유공납세자에게는 3년간 세무조사 면제, 공영주차요금 할인 등 지원 혜택을 추가한다.

 

조추동 도 세정과장은 “이번 도-의료기관 지원 협약을 통해 성실 납세로 지역발전에 이바지하는 이들이 우대받는 풍토를 조성하고 자진 납세 의식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성실납세자에 대한 지원을 더욱 확대하도록 추가 발굴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한국토종닭협회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