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이학영 의원 대표 발의 ‘한국형 규제샌드박스’ 제도 개선법, 국회 중소벤처기업소위 통과

이학영 산자중기위원장 “앞으로도 중소벤처기업의 성장을 위해 최선 다할 것”

가 -가 +

김용숙 기자
기사입력 2021/01/20 [17:53]

 

▲ 이학영 국회의원     © 월드스타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이학영 국회의원(경기 군포시)은 1월 19일 오후 2시 열린 중소벤처기업소위원회에서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 규제특별법' 개정안 등 12개 법안이 소위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소위원회에서는 다각적이고 깊이 있는 논의 끝에 규제자유특구에서 사업 추진이 용이하도록 제도를 개선하는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 규제특례법'개정안(대안)을 위원회 안으로 제안하기로 하는 등 7건의 법률안을 의결했다. 

 

이학영 위원장은 이날 대안으로 의결한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특화발전특구에 관한규제특례법' 개정안과 관련해 "‘한국형 규제 샌드박스’ 제도인 규제자유특구 내 실증사업자가 규제부처에 법령 정비를 요청할 수 있는 권리를 신설하고 규제부처가 법령 정비에 착수한 경우 중기부장관이 임시허가를 발급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규제자유특구 제도 시행 과정에서 나타난 제도적 미비점을 보완함으로써 규제자유특구 사업자의 사업 안정성을 높이고 규제혁신 기반을 조성하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했다.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 개정안에 관해서는 "소상공인을 위한 온라인 공동 판매 플랫폼의 구축을 지원하는 근거를 마련하려는 것"이라며 "소상공인 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고 경영안정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전했다.

 

'벤처기업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 개정안에 관해서는 "소셜벤처기업의 창업 및 성장에 필요한 기반을 조성할 수 있도록 소셜벤처기업의 정의 조항을 신설하고 소셜벤처기업에 대한 지원 근거를 마련하는 것"이라며 "소셜벤처기업의 창업 및 성장에 필요한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소셜벤처기업의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했다.

 

이학영 위원장은 “규제혁신을 통해 사업자들이 안정적으로 사업할 수 있는 계기가 만들어질 것”이라며 “우리 소상공인이 급변하는 시장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돕고 꼭 필요한 지원이 적재적소에 이루어져 국내 소셜벤처산업이 원활하게 성장하도록 해당 법안의 빠른 국회 통과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지역중소기업 육성 및 혁신을 촉진하기 위한 지원정책 및 지역 중소기업 육성 기반 조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지역중소기업 육성 및 혁신 촉진에 관한 법률안'과 제조데이터에 기반한 중소기업의 스마트제조혁신을 추진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하기 위한 '중소기업 스마트제조혁신 지원에 관한 법률안'은 소위 위원들 간 법안 취지에 대한 공감대를 이루고 2월 국회에서 계속 심사하기로 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한국토종닭협회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