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홍수현, 전직 한류스타 여배우! 현직은 아침방송 진행자?

가 -가 +

한기동 기자
기사입력 2020/11/26 [16:56]


 12월 2일 첫 방송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 측은 11월 26일 극중 한류스타 출신 아침 방송 진행자 백수정(홍수현 분)의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수정은 시상식에서 상을 받고 환하게 웃고 있다. 이는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의 사랑을 받은 여배우이자  '한류 스타' 수정의 모습이다. 태양보다 빛나는 옐로 롱 드레스는 럭셔리하면서도 단아한 그녀의 분위기를 그대로 전해준다. 수정의 기품 있는 모습은 심플한 디자인의 드레스도 세상에 단 한 벌 뿐인 명품 드레스로 만드는 효과를 자아낸다.

 

이어 또 다른 사진에서는 그녀가 블루 슈트를 차려입은 커리어우먼으로 변신해 눈길을 끈다.


제작진에 따르면 사실 홍수현이 분한 수정은 고급스럽고 참한 이미지로 과거 한류스타 여배우로 인기를 얻기도 했지만 과거 홀연 미국으로 떠났다가 돌아와 아침방송의 진행자로 활약 중이다.

 

스트의 매력을 찾아내는 프로페셔널한 면모와 당차고 깔끔한 진행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전문가 게스트로 출연한 한우성(고준 분)과 진행자 수정의 투샷도 포착돼 시선을 모은다. 흐뭇한 미소를 지으며 우성을 바라보는 수정의 눈빛에 묘한 기류가 느껴져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바람피면 죽는다' 제작진은 "백수정은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키는 중요한 인물이다. 한때 한류스타였던 그녀가 아침방송의 진행자가 된 사연은 무엇일지 관심을 갖고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라며 "특히 홍수현 배우가 '한류스타-아침방송 진행자'로 다양한 모습의 백수정 캐릭터를 완벽하게 보여줄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조여정과 고준의 아찔한 '킬링 케미'로 기대를 모으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드라마 '넝쿨째 굴러온 당신', '황금빛 내 인생' 등 연출력을 뽐낸 김형석 PD와 지상파 첫 시즌제로 큰 사랑을 받았던 '추리의 여왕'의 이성민 작가가 의기투합해 화제를 모았다. 이밖에도 김영대, 연우, 송옥숙, 정상훈, 이시언, 김예원, 홍수현, 오민석 등 화려한 연기자 군단이 캐스팅돼 2020년 하반기 최대 기대작으로 꼽힌다.

 

한편 12월 2일 수요일 첫 방송하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오로지 사람을 죽이는 방법에 대해서만 생각하는 범죄 소설가 아내와 '바람피면 죽는다'라는 각서를 쓴 이혼 전문 변호사 남편의 코믹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죄책감을 안고 나쁜 짓을 하는 어른들에 대한 파격적이고 강렬한 이야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기동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한국토종닭협회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