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테이크원컴퍼니, KDB산업은행에서 116억 원 자금 조달·예비 유니콘 특별 보증기업 선정

가 -가 +

민수연 기자
기사입력 2020/10/28 [09:51]

 

▲ BTS월드 게임  © 월드스타


 모바일 게임 ‘BTS월드’를 개발한 종합 콘텐츠 제작사 테이크원컴퍼니(대표 정민채)가 KDB 산업은행에서 총 116억 원 규모의 투융자 복합 자금을 성공적으로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투자를 포함한 누적 확보 금액은 총 300억 원에 달한다.

 

테이크원컴퍼니는 2019년 방탄소년단(BTS)을 소재로 하는 실사 인터랙티브 콘텐츠 기반 시네마틱 게임 ‘BTS월드’를 출시해 K-POP 아이돌 지식재산권(IP) 게임 사상 최고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러한 가능성을 인정받아 테이크원컴퍼니는 2020년 1월 사모펀드 에스지프라이빗에쿼티(SGPE) 등에서 110억 원 규모 시리즈 C 투자를 유치했으며 2020년 7월에는 기술보증기금이 주관하는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기업으로 선정되어 기업 가치 1조 이상 비상장 기업을 뜻하는 ‘유니콘 기업’으로의 성장 가능성을 입증했다.

 

KDB산업은행은 테이크원컴퍼니는 BTS월드의 성공뿐만 아니라 게임, 드라마, 웹툰 등 다양한 콘텐츠 분야에서 구체적인 성과를 내는 몇 안 되는 기업이라며 앞으로 자체 IP를 바탕으로 한 트랜스미디어 사업을 통해 차세대 콘텐츠 산업을 이끌어갈 회사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테이크원컴퍼니 정민채 대표는 “BTS월드의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국내외 최정상급 아이돌을 소재로 한 후속작을 2021년에 출시할 예정”이라며 “테이크원컴퍼니는 게임뿐 아니라 드라마, 웹툰 등 종합 콘텐츠 전문 제작사로, 현재 오리지널 IP 확보를 위한 사업을 단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테이크원컴퍼니는 현재 IP 확보를 위해 20여 개 웹툰을 제작하고 있으며 2편 이상 드라마를 제작해 방영할 계획이다.

 

민수연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