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지창욱 해외 팬클럽, 밀알복지재단에 성금 기부

가 -가 +

김대원 기자
기사입력 2020/10/23 [09:59]

 


 배우 지창욱의 해외 팬클럽 ‘지창욱 국제팀(JI CHANG WOOK International Team)’이 지창욱의 데뷔 12주년을 맞아 공식 데뷔일인 10월 23일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에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의료비·생계비 등 지원이 시급한 저소득가정 장애아동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지창욱의 팬들은 2020년 7월 지창욱의 생일에도 밀알복지재단에 장애아동을 위해 써 달라며 후원금을 전달하는 등 꾸준한 선행을 펼치고 있다.

 

팬들이 기부처로 정한 밀알복지재단은 지창욱과 2020년 4월 인연을 맺은 국내 대표 장애인 복지 전문 기관이다. 지창욱은 4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밀알복지재단에서 진행한 장애인식개선 캠페인 ‘하우 유 씨 미(How You See Me?)’ 캠페인에 재능기부로 동참하며 장애아동을 향한 차별과 편견을 멈춰줄 것을 호소한 바 있다.

 

팬들은 지창욱이 참여한 ‘하우 유 씨 미’ 캠페인에 동참한다는 의미로 밀알복지재단에 꾸준히 기부금을 전달해오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창욱 국제팀’ 관계자는 “지창욱 배우의 데뷔일을 특별하게 기념하고자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기부금을 전달하게 됐다”라며 “평소 기부와 봉사 등 선한 영향력을 보여온 지창욱 배우의 뜻을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장애아동 가정은 재활치료와 의약품, 정기검진 등 지속해서 의료비 지출이 발생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기 쉽고 이러한 어려움으로 필요한 치료마저 중단하는 경우가 많다”라며 “보내주신 기부금은 장애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밀알복지재단은 1993년 ‘장애인의 완전한 사회통합’을 목표로 설립한 장애인 복지 전문기관으로, 장애아동의료비지원사업을 비롯해 장애인 특수학교,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장애인 공동생활시설 등 장애인의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 48개 운영시설을 통해 장애인뿐 아니라 노인과 아동,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복지사업을 하고 있으며 해외 14개국에서도 아동보육, 보건의료, 긴급구호 등 국제개발협력사업을 수행 중이다.

 

지창욱은 하반기 공개 예정인 카카오 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에 출연을 앞두고 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