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문희상 국회의장 ‘입법 및 정책개발 우수 국회의원’ 시상

문 의장 “정성평가만으로 선정된 우수법안, 입법 과정에서 지향해야 할 하나의 이정표”

가 -가 +

김용숙 기자
기사입력 2020/05/22 [16:01]

 


 문희상 국회의장이 ‘2019년도 입법 및 정책개발 우수 국회의원’ 시상식에서 최우수 국회의원 6명과 우수 국회의원 36명에게 상패를 수여했다.

 

문 의장은 5월 22일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우수의원으로 선정되신 한분 한분께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의원님들께서 항상 국민의 행복과 안전을 생각하시며 완성도 높은 법안을 위해 불철주야 매진해 온 노력의 산물”이라고 격려했다.

 

또한, 문 의장은 “우수 국회의원 선정과 관련된 모든 심사를 정성평가로 진행하는 등 질적인 발전도 도모하고 있다. 오늘 시상되는 우수법안은 우리 국회가 입법 과정에서 지향해야 할 하나의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강조하며 “국민을 최우선에 두고 의정 활동에 더욱 정진해서 국회가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라고 당부했다.

 

▲ 2019년도 입법 및 정책개발 우수 국회의원 명단  © 월드스타


이날 김영호·김해영 의원(이상 정치행정 부문), 박명재·윤관석 의원(이상 경제산업 부문), 권미혁·박광온 의원(이상 사회문화 부문) 등 6명의 국회의원은 '2019년도 입법 및 정책개발 우수 국회의원' 최우수 의원에 선정됐고 강훈식 의원 등 36명은  우수의원에 선정됐다.

 

최우수·우수 국회의원은 대학교수, 변호사 등 외부 전문가 총 18인으로 구성된 ‘우수 입법선정위원회’가 법률 제·개정을 위한 의견수렴 과정, 법률안 자체의 헌법 합치성 및 법체계 적합성, 법률 시행을 통한 정책효과 및 집행 비용 등 다양한 측면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선정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