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천정배 의원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추경 즉각 추진해야"

천정배 의원 "대구·청도 지역에 군사작전 비견할 비상한 대응 필요"

가 -가 +

김용숙 기자
기사입력 2020/02/21 [11:1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산으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농림축수산업 피해가 증가하는 가운데 천정배 국회의원(광주 서구을, 사진)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추가경정예산 편성을 즉각 추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천정배 의원은 2월 21일 SNS(소셜네트워크, 사회관계망서비스)에 올린 글을 통해 "지역의 텅빈 식당, 텅빈 상가를 볼 때마다 이 상황이 얼마나 길어질지 가슴이 철렁 내려앉는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천정배 의원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 경제와 민생에 심대한 피해를 끼칠 것은 자명하다. 지금은 국가적 위기에 초당적인 협력과 선제적 대응이 절실히 필요한 시점"이라며 "정부는 코로나19 비상 추경 편성을 서두르고 국회도 이를 적극적으로 뒷받침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천정배 의원은 대구·청도 지역이 코로나19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것과 관련해 "약간의 방심을 틈타 발생한 돌출적 위기상황"이라며 "전 국가적 역량을 투입해서 이 지역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막아야 한다"라고 밝혔다.

 

천 의원은 "대구 경북의 검사장비, 역학조사관, 음압장비 등이 부족하다면 강원도 산불제거작전처럼 군 인력뿐만 아니라 전국의 의료진과 의료자원을 차출하거나, 의심 환자를 전국에 분산 배치하는 등의 특단의 대책을 신속히 강구해야 한다"라며 "군사작전에 비견할 정도로 비상한 대응을 해야 한다"라고 대구·청도 지역의 코로나 확산 사태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을 촉구했다.

 

다음은 천정배 의원이 SNS에 게재한 글(전문)

 

정부가 대구·청도 지역을 코로나19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하였습니다. 약간의 방심을 틈타 발생한 돌출적 위기상황이 아닐 수 없습니다.

 

전 국가적 역량을 투입해서 이 지역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막아야 합니다.

 

오늘은 대구 경북이지만 내일은 대한민국 전체가 될 수 있습니다.

 

군사작전에 비견할 정도로 비상한 대응을 해야 합니다.

 

대구경북의 검사장비, 역학조사관, 음압장비 등이 부족하다면 강원도 산불제거작전처럼 군 인력뿐만 아니라 전국의 의료진과 의료자원을 차출하거나, 의심 환자를 전국에 분산 배치하는 등의 특단의 대책을 신속히 강구해야 합니다.

 

코로나19 비상추경도 즉각 추진해야 합니다.

 

지역의 텅빈 식당, 텅빈 상가를 볼 때마다 이 상황이 얼마나 길어질지 가슴이 철렁 내려앉습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 경제와 민생에 심대한 피해를 끼칠 것은 자명합니다.

 

지금은 국가적 위기에 초당적인 협력과 선제적 대응이 절실히 필요한 시점입니다.

 

정부는 코로나19 비상추경 편성을 서두르고, 국회도 이를 적극적으로 뒷받침해야 합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