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국회방송 '달려라 입법카' 등 새 프로그램 '주목'

찾아가는 입법서비스 '달려라 입법카' 실생활 불편 해결법 모색

가 -가 +

최인갑 기자
기사입력 2020/01/10 [17:43]

 

▲ 달려라 입법카  © 월드스타


 국회방송이 국민과 소통 강화를 위한 다양한 신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매주 수요일 오전 9시 15분 방송하는 '달려라 입법카'는 실생활에서 누구나 한 번쯤 겪어봤을 불편에 관한 시청자의 사연을 받고 개선 방안 입법화를 모색하는 프로그램이다.

 

4명의 현직 변호사로 구성된 '입법어벤저스'가 특수제작차량인 '입법카'를 타고 사연의 주인공을 직접 찾아가는 예능요소가 가미되어 1월 8일 첫 방송 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1월 13일부터 매주 월요일 오전 9시 15분 방송하는 '강연 소.공.자.는 사람과 사람이 소통하고 공감하는 새로운 장이 될 예정이다. 특히 첫 회에서는 여행작가 손미나 전 KBS 아나운서가 '여행에서 만난 새로운 소통의 모습'을 주제로 이야기를 펼친다. 앞으로 '강연 소.공.자.'에는 건국대의대 신경정신과 전문의 하지현 씨 등 유명 강사들이 출연할 뿐만 아니라 아동 놀이연구가인 주부 황미경 씨, 회사원 출신의 청년 상담가 장재열 씨 등 평범한 우리 이웃도 강사로 출연할 예정이다. KBS 출신의 신영일 아나운서가 진행자를 맡고 있다.

 

1월 15일부터 3일간 연속 방송하는 대담프로그램 '신년특별기획, 대한민국국회 국민에게 길을 묻다'는 2020년을 맞아 우리나라가 당면하는 다양한 현안과 과제에 관해 국민 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정치·경제사회·외교안보분야 등 총 3편으로 제작, 방송한다.

 

국회방송 임광기 방송국장은 “국민과 국회의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하기 위해 앞으로도 국민 소통과 참여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라며 시청자들의 관심과 응원을 당부했다.

 

최인갑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