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황주홍 의원, 영화 '행동하는 양심 김대중' 시사회 개최

가 -가 +

김용숙 기자
기사입력 2019/11/14 [10:47]

 

▲ 민주평화당 황주홍 국회의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 월드스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인 민주평화당 황주홍 국회의원(전남 고흥·보성·장흥·강진군)은 11월 14일 오후 5시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박광온, 김동철 국회의원과 영화 '행동하는 양심 김대중' 국회 시사회를 개최한다.

 

영화 '행동하는 양심 김대중'은 김대중 전 대통령의 인생 역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로, 5번의 죽을 고비와 55번의 가택연금, 6년간의 수형생활, 777일의 해외망명에도 불구하고 15대 대통령에 취임해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뿌리가 된 故 김대중 대통령의 인생을 보여주고 있다.

 

이 작품은 '1919 유관순'을 연출한 신상민 감독의 작품으로, 명량문화재단이 제작하고 김대중 대통령 생전 인연을 맺은 한완상, 백낙청, 라종일 등 주변 인물들의 인터뷰를 통해 김대중 대통령의 굴곡진 삶을 영화로 각색했다.

 

김대중 대통령 서거 10주년을 기념하는 영화 '행동하는 양심 김대중'은 이금희 아나운서가 내레이션을 맡았으며 11월 28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황주홍 의원은 "영화 '행동하는 양심 김대중'은 파란만장한 삶을 사신 김대중 대통령의 일생을 우리가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저 역시 아태평화재단에서 김대중 대통령을 모셨지만, 개인적인 친분을 넘어 모든 국민이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큰 획을 그은 김대중 대통령의 일생을 함께 나누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