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인사동 갤러리 단디, 우시형 초대전 '소풍전(小風展) - 작은 바람' 개최

가 -가 +

구미경 기자
기사입력 2019/10/14 [13:01]

 도예작가 우시형의 개인전 '소풍전(小風展) - 작은 바람'이 인사동 갤러리 단디에서 개최된다.

 

우시형 작가는 장작가마에서 무유 소성 기법을 사용해 제작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무유 소성'이란 유약을 사용하지 않은 채 장작가마에서 오랜 시간 소성한 후 나무재가 흙(기물) 위에 쌓이고 녹아 기물 표면에 자연적으로 유를 형성하도록 하는 기법이다. 이때 여러 가지 소지(흙)를 사용하여 다양한 질감을 표현할 수 있다.

 

흙의 종류를 다르게 하면 매 작품마다 새로운 표현을 가능하게 하므로 그 희소성과 가치는 더욱 높아진다. 불과 나무, 흙이라는 가장 기본적인 자연의 구성 요소들로 낳은 무위의 결정체가 바로 무유 소성 작품이라 할 수 있다.

 

▲ 우시형 개인전 '소풍전(小風展) - 작은 바람' 작품  © 월드스타


우시형 작가는 이번 초대전에서 컵, 다기, 합 등으로 장작 가마 무유 소성만의 자연적이고 원초적인 개성을 풍부히 드러낸다. 그의 작품들은 흙 자체의 꾸밈없는 색상과 거친 질감을 띤 표면을 가졌지만, 전체 형태는 몹시 부드럽고 정제된 선을 보여준다.

 

가마 속에서 나무재가 날려 앉듯 가을날의 작은 바람처럼 흙내음을 머금고 다가올 우시형 작가의 개인전은 10월 16일~10월 28일까지 열린다.

 

구미경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