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성일종 의원, 태풍 링링 피해 농어민에 대한 조속한 대책 마련 촉구

가 -가 +

김용숙 기자
기사입력 2019/09/09 [12:32]

 

 국회 정무위원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성일종 국회의원(충남 서산·태안)이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피해를 본 서산·태안 지역 농·어민에 대한 조속한 지원을 촉구했다.

9일 성 의원은 "태풍 링링의 강한 비바람이 서산·태안 지역에 직접적인 영향을 줬음에도 큰 인명피해 없이 지나간 것은 참으로 다행스럽게 생각한다. 하지만 농어민들의 물적 피해가 심각한 만큼 정부 및 관계기관의 협조와 지원이 시급하다"라며 이같이 촉구했다.

성 의원은 "이번 태풍으로 인해 서산·태안 지역에서는 낙과와 벼 쓰러짐, 양식장 파손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라며 "특히 추석을 맞아 수확을 앞둔 농작물의 피해로 인해 농민들의 근심이 깊어지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성 의원은 이날 새벽 서산태안지역 농협조합장들과 긴급 조찬 간담회를 하고 피해현황을 직접 청취했다. 조합장들은 지역별 피해 현황을 설명하고 보험 농가에 대한 빠른 손해사정인 투입과 비보험 농가 구제방안 등 피해 대책 마련을 당부했다.

이에 성 의원은 "김병원 농업중앙회장에게 직접 연락해 농작물재해보험의 신속한 보상 및 무이자자금에 대한 지원을 요청했다"라며 "이 외에도 농림부, 해수부, 수협, 서부발전 등 관계기관의 지원 및 협조 요청을 이미 끝마쳤다"라고 밝혔다. 이어 성 의원은 "애초 큰 피해가 예상됐지만, 서산시와 태안군 공직자들의 노고와 철저한 대비로 피해를 최소화했다"라며 "추석을 앞두고 시름에 잠긴 농·어민들의 근심이 하루빨리 해소될 수 있도록 국회 차원에서도 힘쓰겠다"라고 약속했다.

성 의원은 지난 3년간 고수온으로 인한 양식장 내 집단폐사 및 가뭄으로 인해 농작물의 염해피해가 발생했을 때도 농림부, 해수부 장관들과 현장을 점검하고 발 빠르게 대책을 마련해 서산·태안지역 농어민들의 피해를 최소화시킨 바가 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