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문희상 국회의장, 한-중 민간외교사절단 예방 받아

가 -가 +

김용숙 기자
기사입력 2019/08/08 [17:55]

 


 문희상 국회의장은 8월 8일 오후 의장접견실에서 한-중 민간외교사절단 예방을 받고 "젊은 사람은 열정, 비전, 그리고 백절불굴의 의지를 가지는 것이 장점"이라며 "한국과 중국 두 나라의 청년들이 힘을 합치면 못할 것이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마음속에 배 한 척만 있으면 바다는 경계가 없다'라는 문구를 기억하고 세계로 미래로 나아가시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한-중 민간외교사절단은 '신재생 에너지 분야 협력'을 주제로 양국의 젊은 차세대 지도자들이 모인 민간단체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