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강진 고려청자디지털박물관∙다산박물관 내 실감체험존 구축

가 -가 +

구미경 기자
기사입력 2024/02/22 [10:37]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인용)은 강진 고려청자디지털박물관과 다산박물관에 지역의 문화자원과 ICT기술을 융합한 실감콘텐츠를 구축했다고 22일 밝혔다.

 

▲ 강진 고려청자디지털박물관 실감영상관


이 콘텐츠는 지역 명소의 활성화와 지역 체류형 관광을 촉진하기 위해 추진한 2023년 전남 문화산업 콘텐츠 개발지원 사업을 통해 개발했다. 강진군 인프라 및 문화 소재에 전남도와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개발 지원, (주)엘시스·㈜다윈테크·㈜엠투엠 등 지역 정보통신기술 기업의 기술력을 더해 우수 결과물을 만들어 냈다.  

 

▲ 강진 고려청자디지털박물관 실감영상관


고려청자디지털박물관은 ‘강진 고려청자의 문양과 색’을 주제로 ▴20미터 대화면 파노라마 실감영상관 ▴LED 체험관 ▴확장현실 체험관 등 몰입감 높은 프로젝션 맵핑 기반의 미디어아트 콘텐츠를 개발∙구축해 관람자에게 고려청자의 아름다움을 현대적이고 생동감 있게 표현하고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 다산박물관 실감영상관

 

 

다산박물관에서는 '뿌리의 길, 다산의 정원'을 주제로 ▴뿌리의 길 ▴다산초당 ▴다산팔경을 표현했다. 뿌리의 길 체험존에서는 체험자가 뿌리를 밟았을 때 생명의 빛이 퍼져나가는 모습을 인터랙티브 기술로 표현한다. 이 외에도 다산박물관 실감영상관에서는 다산의 삶과 정신을 경험하는 다산초당을 미디어아트로 표현했다.

 

▲ 다산박물관 뿌리의 길 인터랙티브 콘텐츠


다산박물관 실감콘텐츠관은 2023년 11월 15일 공개해 현재도 만나볼 수 있으며 고려청자디지털박물관의 실감콘텐츠관은 2월 23일 개막하는 '제52회 강진청자축제' 기간에 공개할 예정이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이인용 원장은 “이번 실감콘텐츠관 조성을 통해 강진 지역의 우수한 문화자원을 생생하게 전달하고 색다른 관광 경험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지역 콘텐츠와 최신기술을 융합해 지역 관광 활성화의 앞장서도록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구미경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