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월드쉐어, 고라니프렌즈와 몽골 화재 피해지역에 마스크 지원

가 -가 +

강서영 기자
기사입력 2024/02/08 [14:06]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쉐어(이사장 최순자)는 ㈜고라니프렌즈(대표 고다은)와 함께 몽골 화재 피해지역에 마스크를 지원했다고 8일 밝혔다.  

 


월드쉐어 몽골지부는 2024년 2월 1일 몽골 울란바토르시 바양주레흐구청과 경찰청 행정 관리부서에 마스크 3만여 장과 핫팩 1천여 개를 전달했다. 

 


이 물품들은 2023년 12월 국내 마스크 업체인 ㈜고라니프렌즈가 기부한 것으로 최근 대형 화재로 큰 피해를 본 화재 피해지역 아동들과 현지 소방관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해당 화재는 2024년 1월 말 발생한 대형 사고로 천연가스 60t을 실은 화물차가 도심에서 충돌 사고로 폭발해 인근 쇼핑센터와 아파트까지 화재가 번졌다. 당시 소방관 600여 명과 소방차 100여 대가 투입되어 겨우 불길을 잡았으나, 이 사고로 지역 내 건물 파손과 차량 20여 대가 전소하고 소방관 3명을 포함해 최소 6명이 숨지고 11명이 다치는 피해가 발생했다. 현재 화재 현장은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나 피해 규모가 커서 오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물품 전달식에서 몽골 바양주레흐구청 담당자는 “도심에서 일어난 대형 폭발 사고로 많은 사람이 피해를 보았는데 이렇게 한국과 월드쉐어에서 도움을 전해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월드쉐어 몽골지부 다래 사무장은 “월드쉐어와 함께하는 많은 기업과 후원자님들 덕분에 피해 지역과 주민들에게 위로를 전할 수 있어 감사하다. 앞으로도 더 많은 이에게 도움을 전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사단법인 월드쉐어는 유엔 경제사회 이사회(UN ECOSOC) 특별협의지위를 획득한 국제구호개발 NGO로 전 세계 30여 개 나라에서 아동 그룹홈 운영∙해외아동결연∙지역개발∙인도적지원 등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강서영 기자 wsne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