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도내 선도기업 지원으로 라오스 관광IT시스템 구축∙신시장 개척 앞장

가 -가 +

김용숙 기자
기사입력 2023/12/04 [10:22]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인용)은 2023년 11월 16일 라오스 수도 비엔티안에서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ICT 융복합 지역 개발 기업 지원사업’ 참여기업 ㈜에스엠소프트(대표 박영님)가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와 비즈니스를 성공리 마무리하고 신시장 개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식에는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이인용 원장과 참여기업 에스엠소프트 박영님 대표,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 장관 및 부청장을 비롯해 현지 언론사 등이 함께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참여기업 에스엠소프트와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는 라오스 내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라오스 호텔 등 숙박업소를 중심으로 한 종합 관광 데이터 서비스 개발 ▴개발에 따른 인력양성 및 기술협력에 힘을 합친다.  또한, 단순 업무협약에 그치지 않고 2년간 연 1,000대의 집객정보관리 시스템을 호텔에 보급함에 대한 구매의향서도 동시 체결해 실질적인 해외 진출 성과에 청신호를 보인다.

 

이번 시장 진출은 전라남도와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하는 ‘ICT 융복합 지역 개발 기업 지원사업’으로 1년여간 지속적인 기술 고도화 및 사업화 지원과 라오스 정부와 협상에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이인용 원장이 동행하는 등 물심양면 지원을 통해 일궈낸 성과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이인용 원장은 “ICT산업이 자리 잡은 라오스 시장을 전남도 내 기업이 선점한 것은 단순히 현재 보이는 숫자보다 훨씬 중요한 의미가 있다”라면서 이번 협약의 긍정적 효과가 지역 기업 전체로 확산하도록 앞으로도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2008년 개원 이래 전라남도 정보문화산업발전 및 ICT/SW 강소기업 육성을 위해 2023년 ICT/SW분야 345억 규모의 부처 및 지자체 사업을 수주하고 운영하는 등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이번 성과를 계기로 향후에도 전남도 내 기업 발전을 위한 ▴기술고도화 지원 ▴국내외 마케팅 ▴테스트 등 기업 수요에 맞춘 자율형 맞춤지원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김용숙 기자 wsenws@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월드스타. All rights reserved.

광고